다부동_기념관소식 - 글읽기
9월의 호국인물 <임병래 해군중위>
작성자 : 관리자 ㅣ 조회수 : 73
첨부파일 : oct.jpg



9월의 호국인물로 임병래(任炳來) 해군 중위가 선정됐다. 

임 중위는 1922년 평안남도 용강군에서 태어나, 1950년 4월 20일 사관후보생 9기로 

임관했다.

6·25전쟁이 발발하고 연합군이 인천상륙작전을 준비하자 8월 13일 해군은 

인천상륙작전을 위한 첩보수집부대를 편성했다.

해군첩보부대는 임병래 중위 등 정보장교가 포함된 17명으로 구성되어 8월 17일 

부산에서 출발했다. 이어 8월 22일 인천 앞바다의 영흥도에 상륙한 첩보부대는 

3개의 조로 나누어 활동을 개시했다. 임병래 중위는 인천으로 잠입하여 

밤낮으로 영흥도와 인천을 오가며 첩보활동을 지휘했다. 

특히 이 과정에서 그는 인천에 남아있던 공작원들과 접선하여 서울 지역까지 첩보 

영역을 확대했다. 같은 해 9월 1일, 맥아더사령부 정보부에서 파견한 클라크 해군

대위의 첩보대가 영흥도에 도착하자, 해군첩보부대는 그동안 수집한 정보를 미군 

정보부로 전달했다. 그들이 보낸 정보는 인천의 적 병력·보급관계·기뢰부설 현황·

상륙지점의 지형과 암벽의 높이 등 인천상륙작전의 성공에 결정적인 것이었다.

인천상륙작전 하루 전인 9월 14일, 해군첩보대원들은 북한군에게 포위됐다. 

임 중위는 홍시욱 이등병조와 함께 나머지 첩보대원들을 탈출시키고자 끝까지 맞서 

싸우다, 작전의 기밀 유지를 위해 최후의 순간 권총으로 자결하였다. 이 사건을 모티

브로 2016년 '인천상륙작전' 영화가 제작되기도 했다.

고(故) 임병래 해군중위와 해군첩보대원들은 영흥도 일대에서 상륙에 필요한 핵심 

첩보를 수집해 해군본부와 미 극동사령부에 전달해 인천상륙작전의 성공에 크게 

기여하였다. 

정부는 이러한 그의 공적을 기려 1954년 을지무공훈장을 추서했으며, 

2013년에는 해군의 유도탄 고속함 10번함을 임병래함으로 제정했다.


  목록

다부동_기념관소식 - 글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공지   (긴급)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관련 조치사항 안내
199   5월의 호국인물 <안낙규 육군일등중사> 관리자 21.05.01 6
198   유해발굴 개토식 안내 관리자 21.04.02 51
197   4월의 호국인물 <백재덕 육군이등상사> 관리자 21.04.01 27
196   3월의 호국인물 <김교수 육군 대위> 관리자 21.03.01 37
195   관람시간 변경 안내 관리자 21.02.09 115
194   2월의 호국인물 <김용식 육군 일등병> 관리자 21.02.01 42
193   설날 휴무 안내 관리자 21.01.20 65
192   야외 전시장비 탑승 제한 안내 관리자 20.01.05 57
191   2021년 1월의 호국인물 <홍재근 육군일등병> 관리자 21.01.05 53
190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관리자 20.12.18 66
189   12월의 호국인물 <해군 지리산함 57용사> 관리자 20.12.01 64
188   11월의 호국인물 <라희봉 경감> 관리자 20.11.01 62
187   동절기 관람시간 변경 안내 관리자 20.10.23 104
186   코로나19 생활방역에 따른 관람 안내 관리자 20.10.12 108
185   제70주기 다부동전투구국영령 추모제 관리자 20.10.12 75
184   10월의 호국인물 <김재호 육군 이등중사> 관리자 20.10.01 69
183   풍성한 한가위 보내세요! 관리자 20.09.28 44
  9월의 호국인물 <임병래 해군중위> 관리자 20.09.01 74
181   임시 휴관 안내 관리자 20.08.23 180
180   기념관 실내 리모델링 공사 안내 관리자 20.08.01 146
  1   2   3   4   5   6   7   8   9   10